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또래상담자 지원프로그램 진행양탕국 문화마을에서 다도체험과 알프스레포츠에서 짚라인을 배우며 역량강화
   
▲ 창녕관내 또래상담자연합회 청소년들이 양탕국 마을에 도착한 모습

창녕군학교폭력원스톱지원센터는 11일 또래상담자연합회 청소년 30명, 교사 6명을 대상으로 하동 양탕국 및 알프스레포츠 일원에서 ‘양탕국에서 알프스까지’라는 또래상담자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또래상담자연합회 청소년들에게 또래상담자로서 자질향상과 역량강화를 주제로 다양한 체험을 제공함으로써 청소년들이 스스로 호연지기를 기르고 심리·정서적 안정감을 강화해 학교폭력 상담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힘을 키우는 계기가 됐다.

하은영 센터장은 앞으로도 “학교폭력예방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또래상담지원 프로그램을 더욱 적극적으로 개발·실시해 창녕군 청소년 모두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든든한 울타리 역할을 하겠다.” 라고 전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