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태풍 ‘다나스’ 흔적 말끔히진해구, 시가지 대로변 환경정비 시행
진해구, 시가지 대로변 환경정비 시행

창원시 진해구(구청장 구무영)는 태풍 제5호 ‘다나스’가 남기고 간 흔적을 환경청소반을 구성해 21일 시가지 대로변의 책임구간 환경정비를 말끔히 끝냈다.

이와 함께 구는 관내 전 동에서 오는 23일까지 자생단체, 지역주민 등과 함께 동네안길, 취약지 환경정비를 마무리토록 했다.

진해구에서는 이번 태풍으로 시민 생활환경의 불편이 없도록 15개 전동 생활주변 청결활동에 시민과 환경단체, 동 주민자치위원회, 통반장, 푸르미클린팀, 공무원등 1천여명이 동참해 대대적인 환경정비로 23일까지 마무리토록 한다는 계획이다.

구무영 구청장은 “태풍 영향의 청소 참여자를 격려하고,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에도 많은 시민의 참여를 당부하고, 앞으로도 깨끗한 관광도시 이미지의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