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신천지 대구교회 500명 단체 혈장 공여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경북대병원 앞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신천지예수교회는 질병관리본부 측에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을 위해 완치자들의 혈장 공여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지난달 본격적인 협의를 진행, 대규모 혈장 공여를 신속하게 진행할 방법을 찾는데 시간이 소요되었으나, 질병관리본부 측이 지난 9일 대한적십자 혈장 채혈 버스 3대를 지원해 500명 단체 혈장 공여가 가능하다고 알려옴에 따라 진행하게 됐다고 13일 밝혔다.

혈장 공여는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경북대병원 정문에 배치된 대한적십자사 차량을 통해 총 500명이 참여한다.

신천지 대구교회는 코로나19로 국가가 큰 위기를 겪은 만큼 혈장 공여자에게 제공되는 소정의 교통비를 받지 않기로 결정했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신천지 대구교회 성도님들의 혈장 공여가 대한민국과 전 세계의 코로나 종식에 한 발자국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