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강승제 부군수 권한대행 체제 전환
함양군, 강승제 부군수 권한대행 체제 전환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은 19일부터 서춘수 군수가 지방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함에 따라 강승제 부군수 권한대행 체제로 전환해 군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는 서춘수 군수가 19일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군수 예비후보로 등록함으로써 군수 직무와 권한이 자동 정지됨에 따른 조치다.

이에 따라 강승제 부군수가 19일부터 지방선거가 열리는 오는 6월 1일 24시까지 법령에서 규정하는 행정사무에 대해 군수 권한을 대행하게 된다.

강승제 함양군수 권한대행은 “공직자로서 권한대행에 임하는 만큼 본연의 업무에 충실해 대행기간 동안 빈틈없는 현안사업 추진과 조직의 안정적인 관리 등 군정업무를 차질 없이 수행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선거를 앞두고 공직선거법 위반 등 공직기강 해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 부서장 책임하에 복무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지역경제 침체와 생활불편 등 군민의 어려움이 큰 시기임에 따라 군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줄 것”을 공직자들에게 당부했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