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섬마을 이동병원 “온정닥터” 사업 운영 개시
   
▲ 통영시 섬마을 이동병원 “온정닥터” 사업 운영 개시

[경남데일리 = 이강요 기자] 통영시는 지난 11일 통영서울병원과 통영노인통합지원센터와 함께 섬마을 이동병원 “온정닥터”사업을 한산면 용호도 용초마을에서 올해 처음 운영 개시했다.

온정닥터사업은 통영시 고령친화도시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의료취약지역인 도서지역, 그중에서도 부속섬 거주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방문진료와 건강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의료 접근성과 건강 수준을 높이고자는 하는 사업이다.

이날 이른 아침부터 통영시 노인장애인복지과, 통영서울병원 의료진, 통영노인통합지원센터 종사자은 처음 진행하는 사업에 차질이 없도록 진료와 치료, 건강프로그램에 필요한 장비 등 준비에 만전을 기해, 통영서울병원 의료진은 진료와 의료상담, 물리치료, 의료품 지급 등 의료서비스를, 통영노인통합지원센터 종사자는 네일아트, 꽃화분 만들기, 다과제공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한편 다비치안경 통영점에서는 온정닥터사업을 위해 돋보기안경 50개를 후원해 진료를 받고 가시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했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후원을 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귀가하는 어르신들마다“힘들게 섬까지 찾아와서 진료해주는 것도 고마운데, 선물이랑 음식까지 챙겨줘서 너무 고맙다”며 사업진행인력들에게 계속해서 감사의 인사를 전했으며 함께 자리한 최창진 노인장애인복지과장은“즐겁게 귀가하는 어르신들을 보면서 뿌듯함을 느낀다.

섬마을 이동병원 온정닥터사업 다음 일정은 8월말로 계획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잘 준비해서 섬마을 어르신들에게 건강과 웃음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강요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