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창원힘찬병원, 수술환자 초청 주치의 소통하는 시간 가져
창원힘찬병원, 수술환자 초청 주치의 소통하는 시간 가져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힘찬병원은 15일 병원 10층 교육센터에서 수술환자 초청 간담회를 진행했다.

정형외과 최정우 원장과 강병률 원장에게 로봇을 이용한 무릎 인공관절 수술을 받은 환자 10여 명을 초청하여 주치의와 함께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수술 후 주의할 점과 무릎 근력을 키우는 운동법 등을 주치의가 직접 교육하고, 약제팀에서 뼈 건강관리를 위해 골다공증에 좋은 음식과 영양소에 대해 소개했다. 

교육 후에는 평소 궁금했던 내용을 자유롭게 질의응답하며, 진료실에서 미처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도 마련했다.

무릎 연골이 닳아 통증이 심하고, 보행 장애와 다리 변형까지 온 말기 퇴행성관절염 환자의 경우 인공관절 수술을 시행하게 된다. 

이때 수술의 정확도를 높이고 수술 후 합병증을 줄이기 위해 창원힘찬병원에서는 로봇을 활용하고 있다.

이날 참석한 환자들은 이러한 로봇 인공관절 수술을 받은 지 3개월~1년 정도 지난 환자들로, 관절염의 고통에서 벗어나 건강한 다리로 걸을 수 있게 됐다.

최정우 원장과 강병률 원장은 “진료실 밖에서 집도한 환자들의 실질적인 고충을 직접 듣고 궁금증을 해결해드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관절, 척추 수술은 재활과 관리가 중요한 만큼 앞으로도 수술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수술 후 관리에도 도움을 주는 의료진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창원힘찬병원에서는 주치의별 수술환자 초청 간담회뿐 아니라 간호사가 환자의 집을 직접 찾아가 케어하는 방문간호 서비스, 안부편지 발송 및 생일 선물 제공 등 수술 후에도 지속적인 환자 관리와 고객 감동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