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선정 14억 투자경쟁력있는 고품질 단감생산에 총력
   
▲ 창녕군,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선정‘14억’투자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4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3년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에 관내 이방지구가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업비 14억원을 확보하게 됐으며 올해부터 2년간 이방면 석리 일대의 단감재배 집단지역에 과실 전문 생산 시설을 확충해 이방지구를 경쟁력 있는 생산거점으로 육성하게 된다.

군은 지난 6월 기본조사 시행계획 승인을 마쳤으며 기본조사를 바탕으로 계획을 수립하고 세부설계 및 시행계획 수립 등의 절차를 거쳐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과수 주생산지를 대상으로 2년에 걸쳐 용수원 개발, 경작로 포장·정비 등 생산 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농업인의 자부담금이 없어서 지자체 간에는 선호도가 높다.

성낙인 창녕군수는 “시장개방 뿐만 아니라 이상기후로 인한 자연재해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사업 선정으로 고품질 과실의 안정적인 생산 기반을 확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과수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소득 증대에도 기여할 수 있는 고품질의 과수산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국비사업 발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