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함양 곰갤러리 기획 ‘능도 윤종억 도자 작품전’
   
▲ 함양 곰갤러리 기획 ‘능도 윤종억 도자 작품전’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함양 지리산 자락의 ‘곰갤러리’에서는 오는 15일부터 12월 14일까지‘능도 윤종억 도자 작품전’을 연다.

이번 초대전에서는 작가의 작품 14점이 선보일 예정이다.

동국대에서 서양화를 전공한 윤종억 작가는 흙이 가진 매력에 빠져 도자기를 접하면서 공모전에서 도자기 부문 최우수상을 받기도 했다.

작가는 그의 작품에서 전통 도자의 미의식을 되새기며 점토를 현대미술의 재료로 다채로운 색유를 개발해 주관적인 느낌이나 감성을 미묘한 공간으로 채워 감각적으로 접근하면서 시각적 깊이가 두드러진 작품세계를 구축했다.

또한 작품 하나 하나를 손으로 빚어낸 자연스러운 손맛이 개성적인 색채와 조화를 이루며 다양한 색의 아름다움을 담아 세련된 느낌을 준다.

이준일 관장은 “물레로 성형한 사발, 화병, 찻잔, 주병 등의 기형에 독자적인 소성방법과 반복되는 작업과정을 통해 터득하게 된 원료의 특성을 이용한 풍부한 맛은, 나름 색유의 조화와 표현의 다양화를 엮어내면서 백자의 기형과 분위기를 바탕으로 분무 시유방법과 붓의 능숙한 구사로 더욱 심도 있는 표면 처리한 발색의 추상성이 돋보인다”고 했다.

또 “더구나 가마에서 완성된 색유를 입히고 이질적인 색의 대립 혹은 질감의 대립은 하나의 도자기 위에 두 개의 화면을 만들며 호기심을 자아 내기도 한다”고 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