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창원 성산구 자동차부품 공장서 불…근로자 5명 대피
창원 성산구 자동차부품 공장서 불 / 창원소방본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15일 오전 2시 56분께 창원시 성산구 한 자동차 부품 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공장 1개 동을 태우고 약 1시간 만인 오전 4시 2분께 완전 진화됐다.

이날 최초 신고는 공장관계자인 외국인이 4공장에서 불꽃과 연기가 난다고 119에 신고했다.

공장 안에는 작업중인던 근로자 5명이 있었으나 모두 스스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공장 관계자에 진술에 따라 부품 검사실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