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신안동 ‘공설운동장 야구장’ 개장야구장 환경 개선으로 이용자 편의성 및 안전성 확보
   
▲ 진주시, 신안동‘공설운동장 야구장’개장식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진주시는 15일 신안동 공설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공설운동장 야구장’개장식을 개최했다.

이날 야구동호인 및 체육관계자 등 시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와 테이프 커팅 순으로 진행됐다.

진주시는 2010년부터 야구동호인들이 사용한 노후화 된 신안동 공설운동장 야구장 1만 2700㎡를 올해 3월 사업비 9억원 투입해 10월 준공했다.

기존에 마사토로 조성되어 있던 야구장 바닥을 야구공의 불규칙 바운드를 줄여 선수들의 부상 방지와 경기력 향상을 위해 인조 잔디로 교체했다.

또한 도로 및 주택지와 인접한 체육시설의 특성으로 안전한 생활체육 활동 공간 조성을 위해 야구공의 비구 방지용 휀스를 설치했으며 이용자 편의를 위해 화장실 등 설치로 환경을 개선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야구장 시설 개선을 통해 야구동호인들의 경기력 향상에 기여는 물론 야구 저변 확대를 통해 진주 출신의 세계적인 야구 선수가 나오기를 기대한다”며 “주민들의 건강 증진과 다양한 생활체육 활동으로 활기찬 도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