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케이조선, 선박 수중방사소음 미국선급 인증 획득..중형 조선소 최초해양생태계 보존 위한 친환경선박 기술을 성공적으로 개발·적용
왼쪽부터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KOMERI) 호남본부 조민호 본부장, 미국선급협회(ABS) 김성훈 한국대표, 케이조선 고태현 기술부문장, ㈜크리에이텍 최용주 본부장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케이조선이 친환경 선박 기술에 대한 연구 개발로 친환경 선박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케이조선은 지난 15일 중형조선소 최초로 미국선급(ABS)으로 부터 중형 석유화학제품 운반선(MR Tanker)선의 수중방사소음 규정인증(UWN-Notation)을 획득했다.

특히, 이번 인증은 대형 조선소를 중심으로 관련 연구가 진행됐지만, 케이조선이 중형조선소 최초로 인증을 획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수중방사소음은 선박의 운항 중 발생해 수중으로 전파되는 소음으로 해양 생태계의 교란을 야기하고 있어, 최근 국제해사기구(IMO) 산하 해양환경보호위원회(MPEC)에서는 해양환경보호를 위해 수중방사소음 문제 해결을 위한 실질적인 규제 방안을 수립하고 있다.

이에 케이조선은 지난 2021년 11월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KOMERI) 호남본부(전남)와 크리에이텍(CREATECH)과 업무협약를 체결하고, 그간 중형 석유화학제품 운반선을 건조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선박운항 중 수중으로 전파되는 소음을 측정 및 분석하여 선급 기준을 만족시킬 수 있었다.

케이조선 고태현 기술부문장은 “이번 인증 획득으로 해양생태계 보존을 위한 친환경선박 기술을 성공적으로 개발 및 적용했다는 것에 의의가 있으며, 선제적 기술 확보를 통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