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우주항공청 특별법 통과 촉구 캠페인 동참글로벌 우주 강국의 첫걸음을 위해 힘 모아
   
▲ 창녕군, 우주항공청 특별법 통과 촉구 캠페인 동참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20일 군청 앞에서 성낙인 군수와 간부 공무원, 직원들이 함께 ‘우주항공청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의 제정을 촉구하는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경남 지역 18명의 시장·군수가 참여하는 이번 릴레이 캠페인은 지난 10일 김해시와 밀양시를 시작으로 국회 본회의 예정일인 이달 23일까지 진행된다.

현재 항공우주 업무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방위사업청 등으로 분산돼 있다.

항공 우주분야의 역량과 자원을 집중하기 위해서는 대표 기관이 필요하지만, 우주항공청 설치를 위한 특별법은 국회에서 지난 7월 안건조정위원회까지 구성되는 등 제정에 난항을 겪고 있다.

성낙인 군수는 “경남은 국내 위성 산업의 핵심 거점이며 항공우주산업 인프라 집적지이다”며 “세계 7대 항공우주 강국 도약을 위한 우주항공청 설치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위해 창녕군민의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