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양산시립합창단 정기공연 ‘황산, 꽃이 피었습니다’오는 23일 19:30 양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인터넷 사전무료예매
   
▲ 양산시립합창단 정기공연 ‘황산, 꽃이 피었습니다’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립합창단이 오는 23일 저녁 7시 30분부터 양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2023 양산시립합창단 정기공연 “황산, 꽃이 피었습니다”를 개최한다.

이번 정기공연은 양산시립합창단이 새로이 선보이는 창작 코러컬로 조선 중기 중종 5년 삼포왜란이 발발한 황산강을 배경으로 왜구의 침략을 사랑의 힘으로 막는 아름다운 연인의 사랑이야기를 그려낸다.

황산역의 찰방 이팝이 목련과 만나 사랑에 빠지고 삼포왜란이 일어나 황산강을 타고 내륙으로 진출하던 왜구로부터 역참을 지켜야 하는 관리로서의 역할과 동시에 사랑하는 연인 목련도 구해내야 하는 딜레마에 빠진 이팝이 어떤 결정을 내릴 것인가 하는 것이 주요 스토리이다.

이야기의 배경이 양산시민이 즐겨 찾는 낙동강이며 주인공의 이름을 양산시의 시목 이팝과 시화 목련을 사용해 양산시민에게 보다 친숙함과 지역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줄 것이다.

코러컬은 양산시립합창단의 김재복 지휘자가 양산지역의 인물과 명소를 스토리텔링해 만든 양산시립합창단만의 특색있는 공연형태로 2018년 ‘남부시장 아지매’, 2019년 ‘우산 윤현진’공연으로 이미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번 공연 역시 양산시립합창단 김재복 지휘자가 직접 대본을 쓰고 천득우 단원이 이 공연에 올려지는 모든 곡을 작곡했으며 합창단원들이 공연을 위해 무술연습과 안무연습에 매진하는 등 많은 노력과 애정을 쏟은 작품이다.

본 공연은 7세 이상 누구나 관람가능한 전좌석 무료공연으로 14일 10시부터 인터넷사전예매로 실시하고 있으며 공연문의는 양산시 문화관광과 문화예술팀에서 가능하다.

양산시 관계자는 “이번 양산시립합창단 정기공연은 합창단의 창작활동을 통한 뜨거운 열정을 느낌과 동시에 합창곡의 다양성과 풍성함을 경험하게 되는 멋진 공연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산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