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남해안남중권 미래비전 모색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경남 사천 KAI에서 제23차 정기회 개최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경남 사천 KAI에서 제23차 정기회 개최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가 28일 경남 사천시 KAI 항공기 개발센터에서 남해안남중권의 미래비전을 모색하기 위한 ‘제23차 정기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2024년도 공동사업 추진현황, 협의회 운영 방향, 지역 인프라 구축 및 문화관광 협력사업, 각종 현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그리고 본격적인 우주항공시대 맞아 경남 사천 KAI 항공기 개발센터를 방문해 미래 먹거리 산업을 함께 살펴보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는 남해안남중권이 경남 사천, 진주와 전남 고흥, 순천을 중심으로 우주항공산업을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남해안남중권 9개 시장·군수는 대한민국 우주항공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게 될 우주항공청의 조기 개청을 위해 ‘우주항공청 설치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의 연내 통과를 촉구했다.

이날 협의회는 내년부터 남해안남중권의 미래 비전을 시군이 구상하고 행정에 접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남해안남중권 발전포럼을 개최하기로 했다.

또한, 이순신 호국 순례길 역사문화 탐방을 운영하는 등 영호남을 뛰어넘는 남해안남중권의 역사적 정체성을 회복하는 프로그램도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농·수특산물 라이브 커머스 판촉, 남해안남중권 시장·군수 릴레이 정책강연, 남해안남중권 친환경 농업인대회, 농어촌 일손돕기 교류활동, 영호남 합창 페스티벌 등 민생형 신규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한편 협의회는 올해 문화예술제, 생활체육교류 대축전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관광 공연을 추진했으며 2023 순천만 국제 정원 박람회와 2023 하동 세계차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에 협력했다.

또한, 신속한 휴대용 방사능 측정장비 구매·배부로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와 관련한 식품 안전관리에 선제적으로 대응했다.

특히 남해안을 관통하는 경전선 고속화 사업과 관련해서는 공동건의를 통해 순천시 도심구간 노선 우회를 이끌어 내기도 했다.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는 동서화합과 영호남 공동발전 및 상호협력을 위해 2011년 설립된 행정협의체로 여수시, 순천시, 광양시, 고흥군, 보성군, 진주시, 사천시, 하동군, 남해군 등 전남과 경남지역 9개 시·군으로 구성돼 있다.

김철우 협의회장은 “남해안남중권은 남해안시대 중심지이자, 대한민국의 미래 산업과 아름다운 자연, 문화관광 유산을 보유한 지역으로 지역 상생발전의 대표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박동식 시장은 “우주항공청 특별법 연내 통과 촉구에 동참해주신 회원 시장·군수님들께 감사드리며 남해안남중권의 공동번영을 위해 사천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