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국가공인 치유농업사 제1호 탄생창녕형 치유농업의 새로운 기회와 가능성이 열리다
   
▲ 창녕군, 국가공인 치유농업사 제1호 탄생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올해 치유농업사 국가자격증 취득 시험에서 숲속애 농장 이호정 씨가 합격, 군 국가공인 제1호 치유농업사가 배출됐다고 30일 밝혔다.

치유농업사란 치유농업 프로그램 개발 및 실행 등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전문적인 업무를 수행하는 자로서 제11조 1항에 따라 자격을 취득하고 농업 활동을 통해 심리적, 사회적, 신체적 건강 등의 치유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 인력이다.

이호정 씨는 취유농업사를 취득하기 위해 양성기관에서 142시간 교육을 받고 1차, 2차시험에 합격해 한국농업기술진훙원의 치유농업사 자격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현재 가족과 함께 화왕산이 가진 청정자원을 바탕으로 ‘숲속애’ 치유농장을 운영하는 이호정 씨는 “지역 특색을 반영한 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해 화왕산의 생태자원 등 다양한 치유 자원으로 일상에 지친 모든 사람이 치유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군 관계자는 “군 1호 치유농업사를 시작으로 치유산업과 함께 농촌의 지속가능성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제시해 창녕을 치유농업 1번지로 만들기 위한 지원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