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KAEMS, 일본 피치항공사 초도기 정비 출고
   
▲ KAEMS, 일본 피치항공사 초도기 정비 출고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는 15일 한국항공서비스에서 일본의 피치항공사 기체 중정비 1호기 출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박동식 사천시장, 피치항공 사카가미 요시마사 상무, 캠스 김준명 대표를 포함한 캠스, 피치항공, KAI, 경남테크노파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캠스와 일본 피치항공사의 만남은 지난 2021년 경남도와 사천시에서 지원하고 경남TP가 추진하는 글로벌 마케팅 지원사업을 통한 고객 발굴과 상호 방문을 계기로 이뤄졌다.

이로 인해 캠스와 일본 피치항공사는 지난해 12월 기체 중정비 계약을 체결하게 됐으며 2대의 민간 항공기 정비를 맡겼다.

이후 캠스는 동체, 날개, 배선, 객실 등을 상세 점검하는 기체 중정비를 마치고 드디어 15일 2대 항공기 가운데 1호기 출고 행사를 갖게 된 것. 캠스는 대한민국 항공산업 육성을 목표로 설립된 국내 유일 정부지정 항공MRO전문기업으로 지난 2018년 7월 설립됐다.

이후 2019년 초도정비 수행을 거쳐 2022년에는 민항기 중정비 100호기를 달성하는 등 그동안 꾸준히 항공정비 기술력을 축적하고 각종 국제인증을 획득해 반납정비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21년에는 A320 계열 항공기와 관련한 정비조직 인증을 획득해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정비업체로 고객의 신뢰를 확보하고 있다.

피치항공사는 2011년 설립해 일본 오사카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한국과 중국, 홍콩, 대만, 태국 등을 취항하고 있는 일본의 대표 항공사로 주요 운항 기종은 에어버스 A320 계열이다.

캠스 김준명 대표이사는 “이번 피치항공 초도기 정비 출고 행사는 캠스의 사업 영역이 국내를 넘어 해외시장까지 확대되는 것을 의미힌디”며 “오늘을 계기로 ‘글로벌 종합 항공MRO 전문기업’이라는 비전 달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동식 시장은 “항공기업 글로벌 마케팅 지원은 물론 캠스에서 필요한 인력을 적기에 운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캠스가 세계적인 그리고 독보적인 정비 기술로 항공기 정비 사업영역을 확장해 세계 항공사와 함께 나날이 발전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