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상주 대량마을 ‘어촌신활력증진사업’ 주민설명회
   
▲ 남해군, 상주 대량마을‘어촌신활력증진사업’주민설명회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은 지난 24일 ‘2024 어촌신활력증진사업 유형 3’에 선정된 상주면 대량마을에서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신활력증진사업 유형3’에 선정된 상주 대량항에서는 어업인의 안전사고 예방과 쾌적한 어업 여건 조성을 위해 총 사업비 47억원이 투입된다.

이날 대량마을회관에서는 장충남 군수, 류경완 도의원, 해양발전과 관계자, 대량 어촌신활력증진사업추진협의체, 마을주민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향후 사업추진 방향 등을 논의했다.

남해군은 올해 상반기 ‘대량 어촌신활력증진사업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또한 대량 어촌신활력증진사업 추진협의체와 수시로 사업 추진 방향 전반을 논의하면서 올해 말에 있을 해양수산부의 기본계획 심의를 원활히 통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장충남 군수는 “이번 사업은 대량항을 어업 터전으로 삼고 있는 대량 어업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주민이 안전한 어촌, 귀어하고 싶은 대량항을 만들어 새로운 활력이 넘치는 대량마을이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