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홈페이지 관광명소에 ‘개인정원 28곳’ 소개‘숨은 보석, 가보고 싶은 정원’으로 관광상품화 추진
   
▲ 진주시 홈페이지 관광명소에 ‘개인정원 28곳’ 소개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진주시는 지난해 선정된 숨은 보석, 가보고 싶은 개인정원 13곳을 포함해 총 28곳을 시청 홈페이지에 소개했다.

시는 2022년부터 생활 속 정원문화 확산과 정원탐방 등 정원관광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개인정원 발굴·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매년 역사와 문화가 있는 정원을 15곳 내외로 선정 및 지원으로 진주시 정원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있다.

지난해 관내 개인 30㎡, 법인·단체 100㎡ 이상인 정원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23곳 신청을 받았고 서류심사와 현장심사를 거쳐 선정된 13곳의 개인정원 정원주들에게 등록증과 현판을 전달했다.

정원 13곳은 ▲명석면 신기리‘소석원’▲초전동‘백송’▲내동면 ‘소담원’, ▲내동면 신율리‘진주수진정원’▲대곡면 단목리‘일암정원’▲판문동‘한사랑숲정원’▲집현면 장흥리‘利美地’▲진성면 동산리‘이정바위솔’▲진성면 구천리‘진주구천산나물정원’▲평거동‘페레그리노’▲수곡면 원내리‘사랑그린’▲대평면 당촌리‘소나무농원’▲이반성면 발산리‘바람의언덕’이다.

개인정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진주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아름답게 가꾸어 온 정원을 공유해 우리시 정원문화 발전에 기여해 주신 정원주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매년 지속적으로 우수 개인정원을 발굴해 정원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