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김해시 도시가스 미공급 563세대 공급 추진수요가부담 시설분담금 233·주공급관 330세대 지원
   
▲ 김해시 도시가스 미공급 563세대 공급 추진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김해시가 에너지 가격 상승에 따른 시민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도시가스 보급률을 대폭 확대한다.

시에 따르면 지난 26일 도시가스 공급 심의위원회를 열어 올해 도시가스 수요가부담 시설분담금 지원 대상자 233세대와 주공급관 설치지역 2개소를 선정했다.

시는 앞서 지난해 10월 16일부터 11월 24일까지 40일간 52개 구간 501세대의 도시가스 수요가부담 시설분담금 지원 신청을 접수했다.

이어 도로 폭 협소, 지하 지장물 과다 등으로 공사가 불가한 세대를 제외한 42개 구간 356세대를 대상으로 심의해 최종 14개 구간 233세대를 선정하고 총사업비 6억6800만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또 도심 외곽의 도시가스 공급을 확대하고자 사업비 2억원을 투입해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인 대성동 논실마을과 지난해 진영읍 여래리 일대 1차 구간 공사에 이어 2차 구간에 주공급관을 설치한다.

이와 함께 도시가스 공급시설 중 사용자가 부담해야 할 설치비에 대해 연간 1.5%의 저리로 최대 500만원까지 융자를 지원하고 있어 대출 희망자는 시의 추천서를 받아 대출기관인 농협은행에 제출하면 된다.

이밖에 시는 경제성이 부족해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운 면지역에는 LPG 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을 추진해 지난해 진례면 평지마을에 5억원을 들여 28세대를 지원했다.

올해는 한림면 신봉마을에 4억원을 투입해 30여세대가 LPG 용기보다 단가가 저렴한 LPG 소형저장탱크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연료비 부담을 경감하고 주거환경을 개선할 수 있도록 도시가스 조기 공급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