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10월 축제 준비축제 발전 및 협력 체계 구축 회의
축제 발전 및 협력 체계 구축 회의

진주시는 9일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및 진주문화예술재단, 공무원 등 업무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0월 축제 발전 방안 등에 대한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임직원 등의 10월 축제 참여방안과 축제장 입장료 무료화를 통한 글로벌 축제로의 지속적인 발전방안, 재정자립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혁신도시이전공공기관 측은 진주의 10월 축제가 시민과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축제로 도약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이 10월 축제에 적극적인 참여를 원하고 이에 대한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홍보해 온 진주시의 노력이 반영된 결과다.

시 관계자는 “누구나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축제로 거듭나 글로벌 축제로서의 발판을 마련함과 아울러 자립기반 구축을 위한 명명권 판매 및 신규 프로그램 발굴로 재정자립화를 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주시는 2015년부터 3년 동안 축제장 입장료 유료화에 대해 시민단체 및 경남도, 진주시의회, 감사원 공익청구 등에서 제기된 무료화 부분에 대해 시민 여론조사 및 진주시의회 전체의원 간담회, 공청회 등의 시민여론을 수렴해 지난 1일 올해부터 진주남강유등축제 축제장 입장료를 무료화한다고 밝힌 바 있다.

진주=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주=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