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추석 명절자금 지원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유동성 지원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추석 명절자금 8조원 규모 지원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본부장 김한술)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추석 명절자금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총 지원규모는 전년도 4조원 대비 두배로 증액된 8조원으로 신규대출지원 3조원 및 기한연장 5조원 규모이다.

자금용도는 운전자금대출 및 시설자금대출이 대상이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명절자금 특별우대 0.1%’ 포함, 최대 1.5%까지 금리를 감면해준다. 

추석 명절자금 지원기간은 13일부터 오는 9월 27일까지이며, 전국 NH농협은행 영업점에서 상담 및 신청이 가능하다.

김한술 본부장은 “금차 추석 명절자금 지원을 통해 자금난을 겪고 있는 경남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며, 이후에도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금융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