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지사협 실무협의체, 통합사회보장회의 개최민관 공공서비스 연계·협력 강화 위한 논의 이뤄져
   
▲ 실무협의체, 통합사회보장회의 개최

창녕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실무협의체는 13일 창녕군자원봉사센터에서 통합사회보장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 실무협의체 위원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의 2020년 연차별 시행계획 검토, 2020년 협의체 예산 및 사업계획 논의에 이어 공공서비스 연계·협력을 위한 복지자원 공유시스템 개발에 대한 토의가 이루어졌다.

이일엽 위원장은 “2020년엔 실무협의체의 통합사회보장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기획조정분과 신설 등 실무분과를 확대하고 지역사회보호체계 강화를 위해 돌봄관련 기관 네트워크를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선정 희망복지담당주사는 “민관의 공공서비스 연계·협력 강화를 위해 2020년부터 복지자원 공유시스템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며“개발과정에서 자원 및 공공서비스에 대한 기관별·분야별 자문 요청과 더불어 군내 복지서비스, 프로그램을 하나의 채널에서 공유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적극 활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