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이기찬의 효자곡 '감기'...저작권협회 정회원 등록'다시 보고싶은 슈가맨2' 이기찬이 슈가맨으로 소환
(사진=JTBC 캡처)

25일 JTBC 방송의 '다시 보고싶은 슈가맨2'에 이기찬이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기찬은 '감기' 덕에 저작권협회 정회원에 등록됐다고 밝혔다.

이기찬은 '감기'가 효자곡이라 전했다.

저작권료를 가장 많이 받았을 때는 자동차 한 대 값 정도였다고 전했다.

또한 '감기'로 저작권협회 정회원으로 등록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기찬은 1집 'Please'로 데뷔했다. 하지만 이후 발표한 앨범이 잇따라 실패의 길을 걸으며 좌절했다.

그러나 이기찬은 다시 일어섰다.  5집 '또 한번 사랑은 가고'와 6집 '감기'로 정상 탈환에 성공했다. 하지만 이후 가요계를 떠났다. 

이에 이기찬은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다"라고 언급할 뿐 자세한 상황에 대해서는 이야기 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노래 부르는 것이 더 이상 즐겁지 않았을 때 '연기'의 길을 발견했다"라며 새로운 도전에 집중하고 있음을 전했다. 

현재 이기찬은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활약하고 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