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남에 방역 마스크 3만 장 기부...수도권 기업 의사 밝혀도 서울세종본부, 수도권 기업 투자유치활동 중 기부 의사 전달받아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수도권 소재 한 기업이 경남에 방역 마스크 3만 장 기부 의사를 밝혔다.

도 서울세종본부의 수도권 기업에 대한 경남 투자유치활동 중 기업 측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경남도민의 어려움을 나누고 싶다며 이같은 의사를 전했다.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또 다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도는 기부 물품을 방문자가 몰리고 있는 선별진료소에 먼저 보급할 예정이다.

해당 기업은 이번 일로 인한 기업 홍보나 연말 절세 등 일체의 혜택을 원치 않는다며 익명 기부의 뜻을 알렸다.

박재훈 서울세종본부장은 해당 기업에 대해 긍정적인 투자 검토에 이어 마스크 기부의 뜻을 밝힌 기업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