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현대위아 임직원, ‘코로나 극복, 힘내세요!’ 성금기탁경남도내 2천만원 상당 마스크 및 손세정제 등 예방물품 지원

[경남데일리=박기훈 시민기자] 현대위아(대표이사 김경배)는 19일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강기철)를 찾아 코로나19 예방물품 지원을 위한 성금 2천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도현 현대위아 노동조합 복지부장 및 임직원, 하성규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장, 신희정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 사무실에서 이뤄졌다.

이번 코로나19 감염병 예산을 위한 성금은 현대위아 임직원들이 월급의 1%씩 모아 지역사회를 돕는‘1% 기적’활동으로 마련했으며, 마스크 5,800개, 손소독제 3,000개 등 총 2천만 원 상당의 예방물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금액이다.

이렇게 기탁한 성금은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 18개 시·군 자원봉사자들이 면 마스크를 직접 제작하여 각 지역 관내 외부활동이 어려운 노인, 장애인 및 아동·청소년 등 취약계층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함께 노력해주시는 많은 기관 관계자 분들께 감사하다.”며“모두가 함께 이 위기를 이겨내어 건강하고 행복한 삶으로 회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희정 모금사업팀장은 “사회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임직원들의 마음을 모아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기부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우리사회 어둡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위아는 ‘더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가는 파트너’라는 비전으로 지속적이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2012년부터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파트너십을 체결하여 지역사회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힘쓰고 있다.

박기훈 시민기자  bbqy345@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훈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