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해경찰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발족
진해경찰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발족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진해경찰서(서장 심태환)는 26일 심태환 서장과 해당기능별 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발족을 알리는 현판식을 개최했다.

심태환 서장을 단장으로 하는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은 12월31일까지 9개월 동안 디지털성범죄 수사, 국제공조, 피해자 보호·지원, 수사관 성인지 교육 담당부서들로 구성하고, 유관기관·단체들과 긴밀한 협업으로 디지털 성범죄에 대해 체계적·종합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설치·운영한다.

주요 단속대상은 텔레그램 등 SNS, 다크웹, 음란사이버, 웹하드 등에서 발생하는 디지털 성범죄로, 소위 n번방 사건 관련 운영자·유포자는 물론 이에 가담․방조한 자도 끝까지 추적·검거할 방침이다.

심태환 서장은 "아동청소년 이용 음란물을 소지하는 것만으로도 범죄라는 경각심을 제고하는 한편, 디지털 성범죄를 발본색원하겠단 각오로 엄정히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