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진주시는 31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경남데일리=권경률 기자] 진주시 관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이 발생해 총 5명으로 늘었다.

진주시는 31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관내 60년생 여성과, 59년생 남성 부부 4번,5번(경남97,98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4번(여성) 확진자의 초기 증상은 26일부터 무기력증과 미열이 발생했으며, 이동 동선은 지난 25일 오전 10시경 승용차를 타고 친구와 명석면 진주스파랜드에 다녀왔다.

그날 이후 특이 동선은 없었으며 30일 한일병원 선별진료소를 남편과 함께 방문해 낮 12시 10분경 선별진료소 내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그 후 충무공동 옵티마미소약국을 방문해 약을 구입한 후 자차를 이용해 귀가했다.

5번(남성) 확진자의 초기 증상은 28일부터 인후통, 관절통, 간헐적 기침 등의 증상이 동반되어 나타난 것으로 파악됐다.

5번 확진자의 이동 동선은 27일 오전 10시 20분경 내동면 소재 성지원골프연습장에서 12시10분까지 연습 후 자차로 귀가했다.

28일과 29일은 종일 자택에 머물렀고 30일 한일병원 선별진료소를 아내와 함께 방문해 낮 12시 10분경 드라이브스루로 검체를 채취했다.

그 후 충무공동 옵티마미소약국을 방문해 약을 구입한 후 자차를 이용해 귀가했다.

선별진료소가 있는 병원은 확진자들이 진입하지 않았다.

한일병원 선별진료소는 병원 외부에 따로 설치되어 있고 직원들은 방호복 착용을 했으므로 방역 소독 후 정상 운영하며, 병원 내부 진료에는 아무런 이상이 없고 밝혔다.

진주시는 진주스파랜드, 성지원골프연습장, 옵티마미소약국은 일시폐쇄 후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 파악된 접촉자는 확진자 가족 2명, 4번 환자와 승용차로 동행한 친구 1명이며 이동 동선 중 장소는 폐쇄해 역학조사를 통해 추가 접촉자를 분류하고 있는 중이다.

한편 이들에 대한 감염경로는 경남도로부터 역학조사관 3명이 파견돼 조사 중이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