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이성자 미술관·익룡발자국 전시관 재개관29일부터... 정부 지침에 따라 재개관
진주시 이성자 미술관·익룡발자국 전시관 재개관

[경남데일리=권경률 기자] 진주시는 정부가 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 중 실내 국공립시설 운영을 허용함에 따라 관내 문화시설을 재개관한다고 27일 밝혔다.

재개관하는 문화시설은 진주시립이성자미술관과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으로 29일부터 관람객을 맞이한다.

아직까지 코로나19의 산발적 감염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임을 고려하여 관람이 제한적으로 이루어지며, 거리두기를 철저히 준수하고 전자출입명부를 운영해 방역관리를 강화한다.

또한, 발열 체크, 손소독제 사용, 마스크 착용 등 시설 이용 수칙을 준수한 경우에만 입장할 수 있다.

이용자 분산을 위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개인 관람만 허용되고 시간대별 20명 이하로 입장객수도 제한된다.

진주시립이성자미술관은 전화(☎ 055-749-3661)로,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은 홈페이지로 사전 예약을 받아 운영할 예정이다.

단, 사전 예약자 우선 입장 후 매시간 잔여 인원에 한해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 내내 집에서 머무르는 것이 현실적으로 어려울 수 있는 만큼 시설을 열어 지역 내 갈 곳을 만들어 주자는 취지다. 따라서 안전한 관람을 위해 이용객들은 마스크 착용 등 개인 위생수칙 준수에 적극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시민들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도록 방역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