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창원 동읍 플라스틱 공장 창고 불...2시간째 진화 중
창원 동읍 플라스틱 공장 창고 불 / 창원소방본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9일 오후 3시 43분께 창원시 의창구 동읍 한 플라스틱 분류업체 창고에서 불이 났다.

불은 샌드위치 패널 공장 1동과 재활용 플라스틱 10톤 가량을 태우며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2시간째 진화작업을 펼치고 있다.

불은 공장관계자 작업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119에 신고했으며, 소방당국은 경남도 임차헬기를 투입하는 등 50여명의 소방인력이 투입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으며 연소확대 위험성에 따라 소방당국은 진화 중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