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 ‘얼굴없는 천사’ 유정산업(주) 최우경 대표 10년째 고향사랑 실천

[경남데일리=권경률 기자] 사천시 출향인사인 유정산업(주) 최우경 대표가 고향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달라며 사남면행정복지센터에 이웃돕기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서울에서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최 대표는 지난 2012년부터 10년 간 매년 성금을 기탁하고 있는데, 현재까지 총 4,800만원을 기탁해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사천시 사남면 도동마을이 고향인 최 대표는 매년 온라인으로 성금을 보내는 등 고향의 이웃을 위해 큰 도움을 주면서도 자신의 선행을 알리기보다 늘 겸손한 자세를 유지하고 있어, ‘얼굴없는 천사’로 불린다.

최 대표의 유정산업(주)은 1984년 2월 설립된 대형건축물 기초공사와 교량 등 각종 건설현장에서 사용되는 PHC 파일 전문 생산업체이다.

사남면장은 “고향에 대한 사랑으로 매년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을 흔쾌히 쾌척해 주신 최우경 대표에게 감사를 드린다. 관내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