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합천스포츠클럽 ‘2021 K7리그’ 우승첫 출전에 우승의 영광까지
   
▲ 합천스포츠클럽‘2021 K7리그’우승

[경남데일리 = 강동호 기자] 합천스포츠클럽은 ‘2021 K7리그’에 4승1무1패의 전적으로 우승을 차지했다고 18일 밝혔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한축구협회와 경남축구협회가 주관하며 전국 생활축구동호인들이 참가하는 ‘2021 K7리그’에 합천스포츠클럽이 첫 출전에 우승의 영광까지 거머줬다.

K7리그는 권역별로 진행되며 권역별 우승 13개팀이 플레이오프 토너먼트로 진행해 최종 우승팀을 가린다.

우승팀은 K6리그에 출전할 수 있게 된다.

합천스포츠클럽이 속한 권역별 리그는 4월25일부터 10월17일까지 경상남도 거창군 일원에서 펼쳐졌다.

합천스포츠클럽은 첫 상대인 대성FC에 4대2로 승리를 했으며 거창FC에 1대2로 유일한 패배를 기록했다.

그 외 고스트FC, 아림FC, 강남축구클럽에 차례로 승리를 이끌었으며 마지막 경기인 마리축구클럽에 1대1로 비기면서 승점 13, 득점 11, 실점 5, 골득실 6 으로 총전적 4승1무1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마지막 경기인 마리FC와의 경기에서는 선제골을 허용해 끌려가던 중 전반27분 정수일 선수의 골로 1대1 균형을 맞췄다.

경기후반 pk를 내줬으나 정해규선수의 선방으로 동점을 지켜 최종스코어 1대1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마리FC와의 무승부로 최종 승점은 13점으로 아림FC와 동일했으나 승자승 원칙에 따라 합천스포츠클럽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석원용 선수는 모든 라운드에서 기량을 발휘해 최우수선수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우승으로 합천스포츠클럽은 K6 승격 기회를 얻었다.

K7 우승 13개팀이 플레이오프를 치른 후 2개의 팀만 내년에 개최되는 K6리그에 출전할 수 있게 된다.


강동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