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오태완 의령군수, ‘군민과의 대화’ 22일까지 진행
   
▲ 오태완 의령군수, ‘군민과의 대화’ 22일까지 진행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의령군은 군민과 소통하는 행정을 위해 ‘2022년 군민과의 대화’를 22일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태완 군수는 올해 의령살리기운동의 원년의 해로 삼고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주민들과의 경청의 자리가 필요하다는 강력한 의지를 전달해 이번 ‘군민과의 대화’가 성사됐다.

오 군수는 11일 의령읍을 시작으로 14일 가례·칠곡면, 15일 대의·화정면, 16일 용덕면, 17일 정곡·지정면, 18일 낙서면, 21일 부림·봉수면, 22일 궁류·유곡면까지 13개 읍·면을 차례로 방문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다.

의령군은 그동안 코로나19로 군민과의 직접적인 만남에 제약이 컸던 만큼 이번 군민과의 대화가 소통에 목마른 군민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군은 이번 ‘군민과의 대화’를 통해 올해 계획된 사업을 공유하고 군정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주고받는 시간으로 채운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마을별로 개최해 지역민과 밀착된 현안 사업과 건의 사항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이어간다는 구상이다.

오태완 군수는 “군민과의 대화는 소통행정 실현의 좋은 사례”며 “모든 정책과 사업은 주민들의 공감이 바탕 될 때 정당성이 확보되는 것이다 군민들의 말씀을 하나도 놓치지 않고 경청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