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공공배달앱 ‘배달양산’ 이용 만족도 76.6%‘양산사랑카드 온라인 결제 가능’가 가장 큰 장점으로(78.8%)

[경남데일리=배성우 기자] 양산시 공공배달앱 ‘배달양산’ 이용 만족도가 76.6%로 높게 나타났다.

양산시가 ‘배달양산 이용현황 및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배달양산의 지속적인 성장과 이용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3월 21일부터 4월 8일까지 양산사랑카드 앱에서 제공되는 설문조사 서비스를 통해 진행됐으며, 10,400명이 참여했다.

양산시민의 배달앱 이용현황을 보면 양산시민의 94.1%는 배달음식을 배달앱을 이용해 주문하고 있으며, 배달앱을 선택하는 기준(복수응답)으로는 ‘쿠폰 제공 여부(74.7%)’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고, 배달음식메뉴 선정할 때는 ‘사용자의 실제 경험이 담긴 리뷰(46.9%)’를 가장 많이 참고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배달양산 이용 만족도와 관련해 배달양산 이용경험이 있는 7,116명 중 76.6%에 해당하는 5,451명은 ‘배달양산이 마음에 든다’(매우마음에 든다 36.8%, 마음에 든다 39.8%)라고 응답했으며, ‘주위 친구, 가족, 지인에게 추천 의향이 있다‘는 응답은 79%로 전반적인 이용만족도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배달양산 서비스 효과를 묻는 질문(복수응답)에는 이용자의 10명 중 7명은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된다(70.3%)’, ‘배달양산을 이용하는 시민이 계속 증가할 것(67.6%)’이라고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배달양산의 가장 큰 장점(복수응답)으로는 ‘양산사랑카드 온라인 결제 가능(78.8%)’이 가장 높았고, ‘할인쿠폰 종류가 많고 다양함(35.9%)’, ‘공공배달앱으로 소상공인에게 도움됨(31.3%)’ 순으로 꼽았다.

배달양산 불편사항(복수응답)은 ‘가맹점 부족(81.4%)’, ‘리뷰작성기능없음(29.8%)’, ‘쿠폰이벤트 부족(27.7%)’, ‘메뉴사진 부족(27.1%)’ 순으로 나타났다.

또 시민들이 배달양산에 바라는 주요 건의사항으로는 가맹점확대, 리뷰기능 추가, 쿠폰 이벤트 확대, 양산사랑카드 충전한도 확대, 결제수단 추가 등으로 확인됐다.

이번 조사로 배달양산이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인식되고 있으며 이용자 만족도도 높게 나타나, 수수료 절감이라는 공공배달앱 본래 목적 뿐 아니라 이용률이 낮다는 공공배달앱의 한계 극복이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동시에 잡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양산시 관계자는 “배달양산 이용에 가장 큰 불편사항인 가맹점 확대를 위해 이번 설문조사에서 시민들로부터 추천받은 입점 희망 가게를 중심으로 모집을 집중해 나갈 예정”이며, “배달양산 앱 기능 개선 등 시민들의 이용편의를 높여 양산 대표 배달앱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달양산은 지난해 6월 도입된 이후 4월 24일까지 누적 주문건수는 16만5,420건에 누적 거래금액은 37억1,915만원으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입점된 가맹점은 1,619개소이다.

이번 설문조사가 기존의 설문조사와 다른 점은 약 11만8천명이 가입되어 있는 양산사랑카드와 연계한「설문조사 서비스(코나체인)」를 활용했다는 것이다.

별도 앱 설치 없이 편리하게 설문에 참여할 수 있어, 기존에 누리집을 이용한 설문조사에 비해 월등히 많은 10,400명이 설문에 참여했다. 이는 작년 누리집을 이용해 진행되었던 설문조사(공설화장장 설문 1,820명, 시민축구단 창단 설문 590명)와 비교해 6~20배 가량 참여자가 증가한 것이다.

설문 참여자가 많아지면, 조사의 정확성이 높아질 뿐 아니라 설문을 통해 알리고자 하는 사업이나 시책에 대한 이해도도 높일 수 있어 소통창구로써의 역할도 기대할 수 있다.

이런 효과에 더해 큰 비용 없이 설문조사를 진행할 수 있어, 양산시에서는 이를 활용한 설문조사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