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폭염 영향 취약계층 물품 지원
   
▲ 남해군, 폭염 영향 취약계층 물품 지원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이 ‘2022년 폭염 영향 취약계층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남해군은 남해군그린리더협의회와 함께 이동면 일원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기초생활수급자 등 기후변화 취약계층 30가구에 쿨매트·생수·양우산 등 폭염대응 물품을 지원하고 향후 점차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남해군 기후변화 적응 컨설턴트팀은 해당 가구에 직접 방문해 폭염대응 물품을 전달하고 폭염관리 예방수칙 및 행동요령, 응급상황 시 조치방법 등을 안내한다.

남해군 관계자는 “올해 폭염이 더 길고 뜨거울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취약계층 가구들이 건강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속해서 점검하고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