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도로공사, 남해제2지선 서부산 복합휴게시설 개장유휴부지 활용한 휴게시설 개발모델...지역특화 메뉴 판매 및 자동세차장 운영
서부산 복합휴게소 조감도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도로공사 부산경남본부는 남해고속도로 제2지선 서부산IC와 가락IC 사이에 위치한 서부산 복합휴게시설(순천방향)를 8일 오전 8시부터 개장한다고 밝혔다.

서부산 인근에는 각종 유통시설이 밀집해 있고, 부산~창원·김해 구간 출퇴근 차량들과 물류 이동이 많아 신설 휴게소를 통한 이용객들의 편의가 증진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부산 복합휴게소는 기존 영업소(구 서부산 영업소)의 철거 및 이전에 따른 유휴부지를 활용해 고속도로 시점부에 설치한 휴게소로서 대지면적 1만2190㎡, 연면적 2870㎡(지하1층, 지상2층), 주차대수 130면(소형113, 대형17) 규모로 설치됐다. 

커피 전문점, 디저트 카페 등 즉석 식품 매장과 편의점, 베이커리, 푸드코트 등을 갖추고, 돼지국밥 등 지역특화 메뉴도 선보인다. 

특히, 출퇴근 차량을 위한 자동 세차장도 운영한다.

도로공사 사업개발처 복합개발팀 한정민 팀장은 “운전자에게 편안한 휴식을 제공하고, 지역 상생 발전에 기여하는 명품 휴게소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