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
산청군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7월29일까지 주소지 읍면사무소 방문 수령
   
▲ 산청군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산청군은 오는 7월29일까지 지역 내 저소득층 2400여가구를 대상으로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급격한 물가상승에 따른 저소득층의 생계부담 완화 및 소비 여력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2022년 5월29일 기준 기초생활보장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아동양육비 수급 한부모 가족 등을 대상으로 한다.

지급 금액은 급여 자격 및 가구원 수에 따라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는 1인 가구 40만원에서 7인 이상 가구 145만원까지다.

주거·교육급여·법정차상위계층·한부모 가족은 1인 가구 30만원에서 7인 이상 가구 109만원까지다.

1회에 한해 차등 지급되며 7인 이상 가구의 경우는 7인 가구와 같은 금액으로 지급받는다.

지원금은 NH농협 선불카드로 지급되며 지원금은 유흥·향락·사행업소 등 일부 업종에서는 이용할 수 없다.

올해 12월31일까지 모두 사용해야 한다.

선불카드는 별도 신청 없이 대상자 가구주 또는 가구원 등이 신분증을 지참하고 마스크 착용 후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 수령하면 된다.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 사업관련 자세한 사항은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긴급생활지원사업이 어려움을 겪는 우리 이웃의 생활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