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샤인머스캣 해외시장 개척 나서창녕군 지역경제 활성화 및 농가소득 안정화에 기여
남지농협 샤인머스캣 수출 출하식 모습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 샤인머스캣이 해외시장 개척에 나섰다.

창녕군은 청포도의 일종으로 당도가 높고, 과육이 크며, 껍질째 먹을 수 있어 아삭한 식감이 좋은 창녕 샤인머스캣이 해외 수출길에 올랐다고 12일 밝혔다.

2018년 처음으로 과원이 조성되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수확된 창녕 샤인머스캣은 지난 1일 인도네시아로의 첫 수출을 시작으로 베트남 등 동남아 지역 국가에 2.5톤이 수출됐다.

이번 수출을 주도한 남지·부곡농협은 올해 20톤 이상의 샤인머스캣을 항공편으로 수출할 계획으로 현지인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부영 창녕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소득 침체와 고유가 등 농가의 어려움이 이번 수출을 시작으로 다소나마 해결되길 바라고 고품질의 지역 농산물 판로 개척과 농가 소득 안정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