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 조선산업 현장밀착행보 이어가박종우 시장, 삼성중공업과 사외협력사 ㈜건화, ㈜삼녹 등 방문
박종우 시장이 ㈜삼녹 회사를 방문했다.

[경남데일리=김홍준 기자] 거제시 박종우 시장이 대우조선 방문에 이어 26일 삼성중공업과 사외 협력기업인 ㈜건화와 ㈜삼녹을 차례로 방문해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 안정을 위한 행보를 이어갔다.
 
앞서 삼성중공업을 방문한 박 시장은 정진택 대표이사 사장과 김수복 사내협력사협의회 회장, 손상범 노동자협의회 위원장 등을 각각 만나 지역 조선산업 체질강화와 인력수급 방안 등 주요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참석자들은 일감과 인력수급의 불균형에 대해 공감하면서 인력확충을 위한 임금 및 처우 향상이 필요하며, 조산산업의 안정적 회복을 위해 협력적 대응이 필요하다는데 뜻을 같이 했다.
 
같은 날 오후에는 지역내 사외협력사인 ㈜건화(대표이사 제영섭)와 ㈜삼녹(회장 김환중, 대표이사 이헌국)의 생산현장을 방문해 노동자들을 격려하고 현장의 고충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종우 시장은 “조선업이 장기간의 침체를 벗어나 안정기로 가는 과도기적 회복기에 놓여 있다.”며 “지역경제의 중추인 조선산업이 새로운 도약과 성장을 이루도록 필요하다면 수주활동에도 직접 참여하는 등 시에서도 적극 협력하고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시장은 지역 내 공장밀집지역에도 방문해 산업현장 밀착형 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홍준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