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지방도1024호선 평산~선구 간 2차선 확장’확정총 연장 5.5km…도비 316억 투입
   
▲ ‘지방도1024호선 평산~선구 간 2차선 확장’확정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은 지방도 1024호선 ‘평산∼선구’ 구간 2차선 확장 사업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총연장 5.5km구간에 361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현재 도로건설 재원 마련을 위한 행정절차를 마쳤다.

올해 상반기 중 실시설계용역이 진행 될 예정이다.

해당 구간은 남해군의 대표적 관광자원인 다랭이 마을로 향하는 길 중 하나로 중앙선이 없어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해 왔다.

이번 2차선 확장을 통해 교통사고 예방 및 주민 불편사항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서면 남해스포츠파크·아난티남해·다랭이마을 간 접근성이 향상됨에 따라 관광산업 및 지역경제 활성화가 전망된다.

장충남 군수는 “남면 평산~선구 구간 도로 확장사업은 남해군의 적극적인 건의를 통해 사업이 반영된 만큼 공사 또한 조기 추진될 수 있도록 경남도에 지속적으로 건의할 예정”이라며 “1024호선 다른 구간도 빠른 시일 내에 확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