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에서 전국 첫 지적측량 경진대회 개최국토교통부 주관 8일부터 9일까지 창녕군 부곡온천 일원서
창녕군에서 전국 첫 지적측량 경진대회 개최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국토교통부 주관 첫 전국 지적측량 경진대회가 8일부터 9일까지 창녕군 부곡온천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번에 개최되는 전국 지적측량 경진대회에는 전국 시도를 대표해 공무원 및 한국국토정보공사 직원 등 약 200명이 참여한다.

경진대회는 최신 측량기계를 활용한 지적측량 검사의 적정 여부, 측량성과 결정의 신속성 및 정확도 등 전문 측량 능력을 겨룬다.

창녕군에서 전국 첫 지적측량 경진대회 개최

현행 지적측량 자료는 1910년대에 제작된 종이 도면을 전산화해 지적측량에 활용하고 있어, 민원인에게 정확한 측량성과를 제공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따라서 경계분쟁 등 증가하는 민원을 해소하기 위해 공무원 및 측량수행자의 역량증대가 중요시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첫 전국 지적측량 경진대회가 부곡온천 일원에서 개최되는 만큼 경남도와 협조해 행사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