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녹차의 맛과 향기 스타벅스 통해 세계 입맛 사로잡는다하동군, 올 연말까지 스타벅스에 가루녹차 36t 97만달러어치 수출

[경남데일리 = 이강현 기자] 세계중요농업유산 하동녹차의 맛과 향이 글로벌 커피 전문 프랜차이즈 스타벅스를 통해 세계 입맛을 사로잡는다.

하동군은 21일 하동녹차연구소 가공공장에서 하승철 군수, 이하옥 군의회 의장, 김구연 도의원, 하동녹차 생산농가,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스타벅스에 수출되는 하동 가루녹차 선적식을 가졌다.

이날 선적된 가루녹차는 6t 16만 1000달러 어치로 올 연말까지 총 36t 97만달러어치가 스타벅스로 수출된다.

특히 이번에 선적된 하동녹차는 차의 풍미와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가로녹차로 세계 각지의 스타벅스 매장을 통해 전 세계 차 소비자의 입맛을 홀린다.

하동녹차는 대한민국 전통차로 유명한 화개·악양면 일원의 세계중요농업유산 지역에서 재배되는 차로 특유의 맛과 향기로 세계 차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리고 이번이 선적된 가루녹차는 엄선된 차잎을 사용해 브루잉하는 과정을 거쳐 완성된다.

스탁벅스의 경험있는 바리스타들은 차의 풍미와 향기를 최대한으로 살리기 위해 정성스럽게 핸드드립을 진행하며 소비자에게 풍부한 차의 맛과 향을 제공한다.

하동녹차는 풍부한 맛과 향기를 갖고 있어 다양한 커피 경험을 찾는 소비자에게 또 다른 완벽한 선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동녹차는 이번 스타벅스 수출 이후에도 중남미 시장의 멕시코와 브라질로도 수출이 이어질 예정이다.

하승철 군수는 “글로벌 프랜차이즈 스타벅스 수출로 하동녹차의 우수성을 다시 한번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가 됐다”며 “2023하동세계차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계기로 하동녹차의 우수성이 해외 알려져 수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강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