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제7회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8월 4∼6일하동 송림공원·섬진강변 일원
   
▲ 여름휴가,‘세계유산’섬진강 재첩 잡으러 하동으로

[경남데일리 = 이강현 기자]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추진위원회는 섬진강 전체를 아우르는 하동만의 재첩을 홍보해 재첩의 가치를 높일 뿐만 아니라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종합 관광축제의 장을 마련하고자 준비하고 있다.

특히 이달 초 ‘하동 섬진강 재첩잡이 손틀어업’이 국내 어업 분야 최초로 세계중요농업유산에 등재됨에 따라 이를 기념하는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마련된다.

먼저 4일 저녁 7시 30분 막을 올리는 개막식에서는 세계중요농업유산 재첩을 주제로 한 퍼포먼스가 진행되고 거랭이를 이용해 전통방식으로 재첩을 잡는 이색체험, 세계중요농업유산 홍보관을 개설해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한다.

그리고 개막 공연에서는 소찬휘·신유 등 유명가수가 축하공연을 펼치고 5일 토요일 오후 5시 섬진강 치맥페스티벌에서는 DJ DOC·나건필 등이 출연해 축제장의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킬 예정이다.

또한 이번 축제 대표 프로그램이자 관광객이 많이 참여하는 ‘찾아라 황금재첩’은 섬진강에 숨어있는 황금재첩을 찾는 이벤트로 예년과 달리 더 많은 관광객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기존 시상품인 금 대신 지역특산물 등으로 교환해준다.

그리고 송림공원에서는 샌드아트, 힐링 버스킹, 송림힐링존, 숲속도서관 등 풍성한 즐길거리가 마련되고 송림공원 광장에서는 재첩시식·판매관, 플리마켓 등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가 준비된다.

이와 함께 송림공원 물놀이장에서는 물총싸움, 썸머5종 스포츠 등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공간도 마련된다.

이번 축제에서는 무더운 날씨에 진행되는 만큼, 관광객이 좀 더 시원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즐길 수 있도록 편의시설에 노력을 기울였다.

냉각기를 설치한 쿨링 컨테이너에서 잠시나마 더위를 날리고 셔틀버스를 운행해 축제장 이동을 편리하게 하도록 준비한다.

올여름 하동송림공원을 방문해 무더운 여름을 날리길 바라며 자세한 사항은 군청 해양수산과 내수면개발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이강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