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 제니우스 탁구단 우수 선수 취업
   
▲ 사천 제니우스 탁구단 우수 선수 취업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 소속 사천 제니우스 탁구단 선수 2명이 경기도 남양주에 소재하는 엘병원에 취업했다.

엘병원은 17일 병원에서 스페셜올림픽코리아가 진행한 기업 연계 사업에 선정된 박예빈, 박건하 선수에 대한 취업식을 개최했다.

박예빈, 박건하 선수의 근로조건은 1년 계약이며 평균 1일 4시간, 주 5일 근무를 하게 되는데, 탁구 훈련으로 대체근무를 하게 된다.

엘병원과 박예빈, 박건하 선수는 차후에 추가 계약을 진행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서 진행한 장애인 우수 선수 기업 연계 사업은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 등록된 발달장애인 선수들을 대상으로 진행 됐다.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서 접수된 선수들을 대상으로 1차 자체평가를 진행하고 2차로 기업에게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박예빈, 박건하 선수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 등록된 발달장애인 선수로 제15, 16회 전국하계대회와 올해 6월 베를린 스페셜올림픽 세계 하계대회에서 1,2위를 차지한 우수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선수들은 “취업을 통해 생계유지와 동시에 대회를 위한 훈련에 적극적으로 매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앞으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훈련에 임해 대회에 참가해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