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여섯번째 ‘농업인 행복버스’ 운행 경남농협, 거창 북부농협에서 의료지원, 검안‧돋보기 서비스
거창 북부농협과 창원힘찬병원이 의료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이 올해 여섯번째 '농업인 행복버스' 운행을 18일 거창군 고제면에서 북부농협 관내 농업인 2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농업인 행복버스는 농림축산식품부와 농협중앙회가 공동으로 실시하고 있는 농업인 실익사업으로 복지 접근성이 열악한 농촌지역을 대상으로 의료지원, 장수사진 촬영, 검안 및 돋보기 지원 등의 서비스를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날 행사는 창원힘찬병원 의료진이 참석해 척추·관절 질환 건강상담과 혈압, 당뇨체크 및 물리치료 등 양방진료를 실시했으며, 봄안경원에서는 검안‧돋보기 서비스를 제공해 참석한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창훈 경남농협 경영부본부장은 “태풍 카눈을 이겨내고 다가오는 폭염 대비에 지친 우리 농업인들에게 잠시나마 몸과 마음을 힐링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