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창원해경,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감사장 수여김태건, 이한일 시운전팀 관계자 2명
창원해경,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김태건, 이한일 시운전팀 관계자 2명 감사장 수여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해양경찰서는 18일 오후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를 방문해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대표명의)와 김태건, 이한일 시운전팀 관계자 2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이날 수여된 감사장은 지난 6월 2일 고현 해역에서 90톤급 예인선 침몰 사고 발생 시 구난 작업 지원으로 피해 최소화했으며,  6월 29일 고현 해역에서 부선의 닻 끌림(ㄴ호, 1,600톤급) 발생 시 좌초 등 대형사고가 우려되는 긴급한 상황에서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에서 보유한 예인선을 신속히 지원, 사고를 예방하는 등 진해만, 고현만의 안전관리와 선박 사고 발생 시 즉각적인 구조 협조에 따른 것이다.  

특히, 지난 제 6호 태풍 ‘카눈’의 경우, 남해안 상륙 후 북진하여 위험 반원에 해당하는 진해·고현만의 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 창원해양경찰서에는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관제실에 해양경찰관을 파견했다. 

진해만, 고현만 해역의 안전관리를 위해 실시간으로 정보를 공유하고, 해양사고 발생 시 합동으로 대응하기 위해서였다.

창원해양경찰서는 이번 감사장 수여와 함께 태풍 내습 등 진해만과 고현만 해역의 안전을 위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해양사고 대비· 대응을 위한 민·관의 업무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장대운 창원해양경찰서장은 “매년 태풍 경로의 예측이 더 어려워지고, 강해지는 추세가 있다”며, “최대 200척 이상의 선박이 피항하는 진해만, 고현만의 안전을 위해 보다 촘촘한 해양 안전망 구축을 위해 민·관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