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제10회 우륵 탄신기념 전국가야금경연대회 개최우륵 탄신지 의령군에서 9월 9일부터 10일까지
   
▲ 우륵 탄신지 의령군, 전국 가야금경연대회 개최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올해 10회째를 맞이한 ‘의령 우륵 탄신기념 전국가야금경연대회’가 오는 9월 9일부터 10일 양일간 악성 우륵의 탄신지인 의령군 부림면에서 개최된다.

의령군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이 대회는 9월 9일 오전 9시 30분 부림면 의령군청소년수련관에서 예선과 단심, 1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본선 경연이 펼쳐진다.

참가 자격은 전국 초·중·고·대학생, 일반인이며 경연 부분은 가야금 기악 및 병창이다, 심사위원은 국내 국악 관련 대학교수와 권위자가 맡는다.

대회의 총상금 규모는 2,930만원이며 시상 인원은 40명이다.

일반부 1위인 우륵 대상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함께 상금 5백만원이 수여된다.

고등·대학·일반부 대상 수상자는 9월 15~17일 3일간 개최하는 ‘2023 의령 신번문화축제’에서 공연의 기회를 얻게 된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