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주)무학, 사랑의 효도식탁 전달지난해까지 총 1900가구 지원...농촌 식문화 개선에 기여
경남농협과 (주)무학이 사랑의 효도식탁 전달 후 기념사진을 촬영(좌측 세번째부터 김주양 본부장, 최재호 회장)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이 ㈜무학과 함께 29일 고성군에서 '사랑의 효도식탁 지원' 행사를 갖고 고령농업인과 취약농가를 대상으로 효도식탁(2인용 식탁) 100세트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재호 ㈜무학 회장, 김주양 경남농협 본부장, 신우경 농협고성군지부장, 이학열 고성농협 조합장, 천재기 고성동부농협 조합장, 최낙문 동고성농협 조합장, 배진효 새고성농협 조합장 등 10여 명이 참여했다.

효도식탁 지원사업은 2020년부터 ㈜무학과 경남농협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회공헌사업으로 오랜 농업으로 인해 관절 건강이 불편한 어르신들이 편안히 식사할 수 있도록 2인용 식탁세트를 농촌지역 거주 취약농가, 독거노인, 고령 농업인 등에게 지원하는 복지사업이다.

경남농협은 지난해까지 총 1900가구에게 지원하여 농촌 식문화 개선에 기여하였으며, 올해에는 경남 4개 시·군에 약 300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최재호 회장은 “앞으로도 100년 향토기업 무학은 인구감소 등으로 어려움이 있는 농촌을 위해 농협과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주양 본부장은 “무학과 함께 농촌어르신들을 위한 효도식탁지원사업을 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농협은 농업인들의 복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속가능한 100년 농촌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