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농협 경남검사국, ‘용현농협 농산물 가공품’ 이용 협약 맺어농가소득 증대 기여
용현농협 김정만 조합장(좌측부터 세번째)과 류종렬 검사국장(좌측부터 네번째)이 용현농협 콩 가공품 이용 협약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농협 경남검사국은 4일 용현농협과 농산물 가공품 이용을 활성화 및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용현농협 콩 가공품(된장, 간장, 두부 등) 이용 협약을 맺었다.

경남검사국은 우리콩 100%로 용현농협에서 만든 간장과 된장 선물선물세트 70개를 상반기에 구입하여 농·축협 종합감사 시 우수직원 2~3명에게 전달해 왔는데, 격려품으로 전달된 우리 전통 식료품에 대한 직원들의 반응이 좋아 이번 협약을 통해 120세트를 추가로 구매하고 하반기에도 전적으로 이용할 계획이다.

류종렬 검사국장은 “작년에 용현농협 종합감사를 하면서 용현농협에서 조합원들께서 생산한 콩으로 두부, 간장, 된장 등을 생산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조금이나마 우리 조합원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이용하게 되었다”며 “종합감사 시 우수 직원들에게 주는 격려품으로 홍보가 많이 되고 이용 고객이 늘어나 농가소득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현농협에서 생산되는 콩가공품으로는 두부, 간장, 된장, 비지가루가 있으며, 창원 농협경남지역본부 로컬푸드점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