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NH농협손해보험 리더십경영자상 3곳 사무소 수상남창원농협·동창원농협·합천가야농협
좌측부터 남창원농협(조합장 강호열), 동창원농협(조합장 황성보), 가야농협(조합장 정기환)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농협손해보험 경남지역총국은 하반기 NH농협손해보험 리더십경영자상 수상 사무소에 남창원농협(조합장 강호열), 동창원농협(조합장 황성보), 가야농협(조합장 정기환) 등 3곳이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리더십경영자상이란 농업인의 안정적 영농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손해보험 사업을 통해 농·축협의 비이자이익 수익 증대 및 조합 경영에 이바지한 공로가 큰 농·축협 사무소를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이다.

이들 농협들은 2023년 하반기 손해보험사업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두어 리더십경영자상 수상의 영예를 안을 수 있었다.

강호열 조합장은 “농업인과 조합원님들의 권익 향상에 앞장서는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조합원님들의 권익 향상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성보 조합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비이자 수익 증대 등 시너지 창출에 앞장서 더욱 신뢰받는 농협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정기환 조합장은 “균형잡힌 사업 성장으로 조합원의 지속적인 실익 증진에 도움을 주며, 보험 추진에 역량을 집중하여 자산 안정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조태규 경남총국장은 “앞으로도 각 농협과의 보험사업 시너지 창출과 농업인실익 증대를 위하여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