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포토뉴스] 남해에서 만끽하는 늦가을의 정취
   
▲ 남해에서 만끽하는 늦가을의 정취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은 늦가을의 정취를 가장 오랫동안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용문사를 비롯해, 물건리방조어부림, 독일마을, 편백자연휴양림 등 남해의 주요 관광지에 늦가을 단풍이 마지막 절정을 이루고 있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